Spring in Mayfield Garden

2020-10-09 0

한국어 About the place Mayfield is a vast privately owned garden estate occupying 65 hectares (160 acres or 650,000 m²) of sweeping land, which is 3.8 times larger than the Garden at Buckingham Palace. Beginning initially as a humble sheep farm in 1984, the Hawkins family has been transforming the plain paddocks into two main…

By Adam and Eve

Norman Lindsay Art Gallery and Museum

2020-09-30 0

한국어 Who is Norman Lindsay? Norman Lindsay (1879 – 1969) is an acclaimed and controversial Australian artist who is known even to Korean people for his children’s book ‘The Magic Pudding.’, which was also made into a movie. As a man of multiple talents and enormous creative energy, he was not only a successful writer…

By Adam and Eve

라페루스

2020-09-23 0

ENGLISH 라페루스 (La Perouse)는 어떤 곳? 라페루스는 유서 깊은 역사, 좋은 해변, 아름다운 해안 둘레길, 분위기 좋은 카페와 레스토랑, 환상적인 골프장, 최적의 스쿠버 다이빙 지점 등 다양한 여가활동의 장을 제공하기 때문에 해외의 방문객 뿐만 아니라 현지인들에게도 매우 인기 있는 곳이다. 시드니에서 몇 개 안되는 프랑스 지명을 갖고 있는 라페루스는 1788년 1월 보터니 만의 북쪽 해변에…

By Adam and Eve

커넬의 카메이 보터니 베이 국립공원

2020-09-16 0

ENGLISH 커넬에 관하여 카메이 보터니 베이 국립공원 (Kamay Botany Bay National Park)은 아기자기하고 여성스러운 미를 느낄 수 있는 라페루스 (La Perouse)와 길들여지지 않은 거친 남성미를 느낄 수 있는 커넬 (Kurnell)의 두 지역으로 나누어져 있다. 이 두 지역은 넓은 보터니 만 (Botany Bay)을 사이에 두고 서로 마주 보고 있으나 두 지역을 연결하는 다리나 여객선이 없기 때문에…

By Adam and Eve

La Perouse

2020-09-11 0

한국어 About the place La Perouse is part of Kamay Botany Bay National Park and is situated on the northern headland of Botany Bay in Sydney. Compared to its southern counterpart of the National Park in Kurnell, La Perouse area is a lot smaller in size but much more picturesque, more interesting and more popular…

By Adam and Eve

Kamay Botany Bay National Park in Kurnell

2020-09-02 0

한국어 About the place Kamay Botany Bay National Park (Kamay NP in short) consists of two areas: La Perouse and Kurnell. The two areas face each other but are separated by wide Botany Bay with no connecting bridge or ferry services between. So unless you have a boat, you have to travel 35 km on…

By Adam and Eve

벌러널드에서 가슴이 벌렁벌렁

2020-08-27 0

ENGLISH 나(이브)는 여행할 때 장소보다는 사람과 그들의 이야기에 더 끌리는 경향이 있다는 것을 최근 인식하게 되었다. 숨 막힐 정도의 절경, 고색창연한 건축물, 군침 돌게 하는 음식 등은 여행을 즐거운 경험으로 만드는 것이 사실이지만 이 모든 것들도 다른 사람과 인간적인 상호 관계가 없다면 내게는 앙꼬 없는 찐빵처럼 느껴지고 기억의 끈끈이에 그다지 오래 붙어있지 못하는 듯하다. 한편…

By Adam and Eve

The tackier the sexier, we discovered in Balranald

2020-08-19 2

한국어 I, Eve, have recently realized that I am drawn to people and their stories much more than places while travelling. Spectacular landscapes, glorious historic monuments and mouth watering food make travel a marvelous experience but all of those without human interactions with others feel like a big nothing burger to me and don’t seem…

By Adam and Eve

NSW 아웃백 자유여행 가이드

2020-08-13 1

ENGLISH 호주가 넓다는 것은 누구나 잘 알고 있는 사실이다. 그중 뉴 사우스 웨일즈 (New South Wales -NSW) 주는 거대한 호주 파이의 작은 한 조각에 불과하다. NSW 주는 수도 캔버라가 있는 눈곱만 한 ACT를 제외하고 호주에 있는 7개의 주/테리토리 중에서 3번째로 작다. 그렇지만 다른 많은 국가들과 비교했을 때 상당히 넓은 편이기 때문에 여행 시 그 크기를…

By Adam and Eve

Road Trip Guide to Outback NSW

2020-08-08 2

한국어 Everybody knows Australia is large. But the state of New South Wales(NSW) is only a small slice of the very large pie. The land size of NSW is the third smallest among seven states and territory in Australia excluding teeny-weeny Australian Capital Territory but still very large in comparison to many other countries. For…

By Adam and Eve